회원가입 | 로그인 | 시작페이지 | 즐겨찾기 | 문의/요청/신고
낚시터선택 | 인기검색어 | 민물후원낚시터 | 바다후원터
 
민물낚시 | 좌대/유료터 | 바다낚시 | 루어낚시 | 커뮤니티 | 낚랑클럽 | 낚시스쿨 | 중고장터 | 낚시Q&A | 사용기/강좌 | 출조정보 | 공구/용품정보

 민물취재현장

- 본 게시물을 무단 다운로드, 도용, 인용, 링크 금지. HOME >민물정보 >민물취재현장

노아주
작성일 : 20.05.12 21 / 조회 : 37,447 / 민물낚시 / 충북 음성군 상곡낚시터   

제목 l 노아주 > 토종대물 상곡지 : 낚시사랑

 

새우가 유혹한 4짜 대물들 우중 퍼레이드

 

576A8168.JPG

 

노아주의 낚시여행

 

(5/9-10)충북 음성군 삼성면 점골길 51

 

[토종 상곡지]-편

 

 

 

 

 

A16I3676.JPG

 

깊은 산속 호숫가에

노오란 창포꽃을 피우고,

 

 

 

 

 

A16I3675.JPG

 

고요하고 잔잔한 호수

한 가장자리 수면 위로

소복소복 쌓인

푸른 잎들 사이사이로

 

 

 

 

 

576A2319.JPG

 

노란 속살을 품은 수련이

새하얀 얼굴을 내미는

매년 5월 둘째 주말이 되면

 

 

 

 

 

P8480848.JPG

 

필자가 으레

찾는 곳이 있습니다.

 

 

 

 

 

P8530853.JPG

 

충북 음성군의

깊은 산중에 자리잡은

아담한 저수지인데요.

 

 

 

 

 

A16I1013.JPG

 

7,500여 평 규모의

토종붕어만을 방류하는 

상곡낚시터입니다.

 

 

 

 

 

A16I3877.JPG

 

이곳은 주변 경관이

수려할 뿐만 아니라

 

 

 

 

 

A16I3565.JPG

 

맑고 깊은 수심에서 적응한

붕어의 찌올림과 손맛이 좋아

단골 조사님들이 많기로 소문난

충북 음성의 대표적인

토종붕어 전용 잡이터입니다.

 

 

 

 

 

A16I3560.JPG

 

접근성 또한 좋은 곳인데요.

 

 

 

 

 

576A3212.JPG

 

서울에서 오시는 분들은

중부고속도로 일죽ic 나들목에서

안성 방향으로 500미터 직진하다

두 번째 신호등에서 좌회전,

 

17번 고속국도 진천 방향으로

올라타고 2km 직진,

 

두교리 산업단지 나들목으로 나와

작은 산을 하나 넘으면 되며,

 

전체 소요 시간은 5분 거리이며,

 

 

 

 

 

A16I3603.JPG

 

영호남에서 오시는 분들은

대소ic(구 음성ic)로 나와

역시 5분 거리입니다.

 

 

 

 

 

A16I0946.JPG

 

필자의 서울 집에서는

딱 1시간 거리입니다.

 

 

 

 

 

A16I3716.JPG

 

어제 오후에

참이슬 님 먼저 오셔서

낚시를 하셨는데요,

 

 

 

 

 

A16I3721.JPG

 

그 결과는 나중에

말씀드리겠습니다.

 

 

 

 

 

576A8144.JPG

 

저는 어제 어버이날

건강 검진 차 올라오신 어머니를

시골 청양에 모셔다 드리고

오늘 새벽 1시 30분쯤에

이곳에 도착을 했습니다.

 

 

 

 

 

576A2361.JPG

 

오랜 운전으로 피곤해서

바로 누워 잠들었습니다.

 

 

 

 

 

A16I1015.JPG

 

지난밤 빗속을 달려

이곳으로 오는 도중

천안을 지날 때쯤

문자가 도착을 하더군요.

 

 

 

 

 

A16I1016.JPG

 

그것은 참이슬 님이

4짜를 하셨다는

반가운 소식이었습니다.

 

 

 

 

 

P8520852.JPG

 

밤새 쏟아붓던 비가

잠시 그친 틈을 타

드론을 올렸는데요.

 

 

 

 

 

P8490849.JPG

 

드론을 올리자마자

비가 쏟아집니다.

 

 

 

 

 

P8530853.JPG

 

사진 몇 장 서둘러 찍고

드론을 급히 내렸습니다.

 

 

 

 

 

576A3179.JPG

 

어버이날 집안일 때문에

서울에 올라가야 하는

참이슬 님이 낚싯대 접은

그 자리를 필자가 접수합니다.

 

 

 

 

 

A16I3583.JPG

 

얼마 후 참이슬 님이

이런 자세를 하고 있습니다.

 

 

 

 

 

A16I3587.JPG

 

수초 검불 목걸이를

하고 있는 대물인데요.

 

 

 

 

 

A16I3602.JPG

 

4짜는 충분히

됨직한 대물입니다.

 

 

 

 

 

A16I3882.JPG

 

새우를 물고 있네요.

 

 

 

 

 

576A2718.JPG

 

이곳은 아직 배스나

블루길 등과 같은

외래어종 유입이 안 된

청정 저수지로

새우가 바글바글합니다.

 

 

 

 

 

576A3217.JPG

 

새우를 물고 올라온

허리급과 4짜 대물들인데요.

 

 

 

 

 

A16I3546.JPG

 

4짜만 세 마리나 됩니다.

 

 

 

 

 

576A3210.JPG

 

4짜 대물의 자태

 

 

 

 

 

A16I3551.JPG

 

힘도 장사급입니다.

 

 

 

 

 

A16I3554.JPG

 

참이슬 님이 4짜 인증샷까지

하시고 서울로 올라가신다고...

 

 

 

 

 

A16I3557.JPG

 

아직 산란 전인 4짜 대물

 

 

 

 

 

A16I3564.JPG

 

알을 줄줄 흘리고 있습니다.

 

 

 

 

 

A16I3567.JPG

 

산란을 마친 4짜 대물의 자태

 

 

 

 

 

576A3223.JPG

 

이처럼 붕어들이 번식 임무

수행을 잘 할 수 있는 데는

이곳의 생태계가 그만큼

살아 있다는 증거입니다.

 

 

 

 

 

A16I3581.JPG

 

이 붕어도 4짜급인데요.

 

 

 

 

 

A16I3582.JPG

 

조금 모자라는 4짜네요.

 

 

 

 

 

A16I3638.JPG

 

밤새 내리던 비는

9시쯤 잠시

소강 상태를 보이다가

 

 

 

 

 

A16I3644.JPG

 

다시 쏟아붓고 있습니다.

 

 

 

 

 

A16I3645.JPG

 

그래도 이곳은 대부분 좌대에서

낚시를 할 수 있게

편의시설이 잘 되어 있습니다.

 

 

 

 

 

A16I3651.JPG

 

그래서 아주 편하게

낚시를 할 수가 있습니다.

 

 

 

 

 

A16I3661.JPG

 

비 오는 날

새물 유입구에서 대물을

노리시는 꾼의 모습

 

 

 

 

 

A16I3663.JPG

 

이곳은 특히 비 오는 날

새우를 채집해서 미끼로 이용하면

4짜 대물을 만날 수 있는 곳인데요.

 

 

 

 

 

A16I3664.JPG

 

좌대 밑을 고운망 뜰채로 긁으면

쉽게 새우를 채집할 수 있습니다.

 

 

 

 

 

A16I3667.JPG

 

저 특A,B동 두 좌대 중

A동은 비어 있는데요,

 

얼마 전 어느 조사님이

방 안에 가스렌지 부스터에

물을 올려 놓고 

밖에서 낚시를 하시다가

화재가 발생을 했다고 합니다.

 

 

 

 

 

1461644693_2352[1].jpg

 

다행인 것은 전소 전 지나가시던

사장님이 연기가 나는 것을 발견

방 안 일부만 탓다고 하며,

변상 수리를 마친 상태라고 합니다.

 

※이처럼 좌대 방 안에서

취사 행위는 위험하고

금전적인 막대한 피해를

입을 수가 있습니다.

 

 

 

 

 

1442891304_5258[1].jpg

 

화장실에 비데가 설치돼 있는 모습

 

 

 

 

 

A16I3669.JPG

 

군자란이 예쁘게 피어

있는 식당 안입니다.

 

 

 

 

 

A16I3671.JPG

 

뒤뜰에 핀 자작 함박꽃

 

 

 

 

 

A16I3679.JPG

 

비에 흠뻑 젖은 창포꽃

 

 

 

 

 

A16I3680.JPG

 

비 오는 날 비에 흠뻑 젖어

청순하고 단아한

여인네의 매력을 발산하는

노오란 창포꽃 향연을

감상하고 있노라니

마음마저 편안해집니다.

 

 

 

 

 

A16I3684.JPG

 

필자의 포인트,

이곳은 새물 유입구로

오늘 같이 비 오는 날씨,

대물 특급 포인트인데요.

 

 

 

 

 

A16I3685.JPG

 

새우 미끼로 벌써

허리급 3수와

4짜 2수를 만났습니다.

 

 

 

 

 

A16I3689.JPG

 

대의 휨새로 보아

대물인 듯한데요.

 

 

 

 

 

A16I3606.JPG

 

짐작한 대로 4짜라고 하네요.

 

 

 

 

 

A16I3615.JPG

 

이번엔 지렁이 물고

나왔다고 합니다.

 

 

 

 

 

A16I3690.JPG

 

또 한 번의 범상치 않은

대의 휨새 목격인데요.

 

 

 

 

 

A16I3601.JPG

 

이번엔 38급 대물이라는...

 

 

 

 

 

A16I3693.JPG

 

역시 상곡은 비 오는 날

최고의 대물 조황을

보여 주고 있는 곳입니다.

 

 

 

 

 

A16I3694.JPG

 

연밭 포인트에 배치된

연안형 수상 좌대의 모습

 

 

 

 

 

A16I3699.JPG

 

천막 지붕형 접지 좌대는

오늘 같이 비 오는 날

최상의 대물 포인트입니다.

 

 

 

 

 

A16I3701.JPG

 

연안 가장자리는

노란 창포꽃 물결입니다.

 

 

 

 

 

A16I3702.JPG

 

오후 2시쯤인데요,

대부분의 좌대는

예약 조사님들이

입실 완료한 상태입니다.

 

 

 

 

 

A16I3710.JPG

 

비는 쉴 새 없이

주룩주룩 내리고,

 

 

 

 

 

A16I3714.JPG

 

청순하고 단아한 여인을

닮은 창포꽃 물결은

부드러운 봄바람에

살랑살랑 일렁입니다.

 

 

 

 

 

A16I3591.JPG

 

이에 맞춰 대물이

물살을 가르며

줄을 지어 나옵니다.

 

 

 

 

 

A16I3874.JPG

 

새우를 물은 대물의 모습

 

 

 

 

 

576A2721.JPG

 

새우 채집은

채집망이 필요 없고,

냥 뜰채로 충분합니다.

 

 

 

 

 

A16I3718.JPG

 

밤이 되자 비는 그치고,

분위기만 좋을 뿐입니다.

 

 

 

 

 

576A3193.JPG

 

낮에만 해도 활발하던

대물 입질은

조용함 그 자체인데요.

 

 

 

 

 

A16I3736.JPG

 

옆 좌대에 조사님

두 분이 오셨는데,

정말 열심히

낚시를 하시고 있습니다.

 

 

 

 

 

A16I3737.JPG

 

밤 10시쯤 조용하던 찌가

푹 잠기는 듯 끌려가다

물속으로 사라져 챔질,

 

묵직한 손맛을 보여 주다가

한참 만에 얼굴을 보인 녀석은

1m가 넘는 수퍼급 메기입니다.

 

 

 

 

 

576A3194.JPG

 

그 후 기온은 뚝 떨어져

춥고 졸음이 밀려와

잠시 방 안으로 들어가

티비를 시청 중인데,

 

옆 좌대의 조사님들이 찌가

올라왔다고 해서 나가 보니

정말 두 개의 찌가 둥둥~~,

 

뒤늦은 챔질을 해 보지만

빈 바늘만 코앞으로

어둠 속에서 날아옵니다.

 

 

 

 

 

A16I3740.JPG

 

낚시를 좀 더 해 보다가

도저히 밀려오는 졸음을

어찌할 수가 없어서

밤 11시쯤 찌불 소등하고

꿈나라 여행을 떠납니다.

 

 

 

 

 

A16I3745.JPG

 

고요한 산속 호수에

아침이 밝았습니다.

 

 

 

 

 

A16I3747.JPG

 

왜가리도 부지런히

조식을 찾아다닙니다.

 

 

 

 

 

A16I3749.JPG

 

잔잔한 물속에 비친 풍경은

그림이 따로 없습니다.

 

 

 

 

 

A16I3754.JPG

 

밤조황이 빈작이다 보니

아침장을 좀 보아야 할 텐데요.

 

 

 

 

 

A16I3761.JPG

 

좌대마다 아침장을 보기 위해

집중력을 보여 주는 모습입니다.

 

 

 

 

 

A16I3766.JPG

 

지난밤은 비 온 후

뚝 떨어진 기온 탓에

붕어들이 입을 닫지 않았나

이렇게 아쉬움을 달래봅니다.

 

 

 

 

 

A16I3768.JPG

 

조행길은 항상

아쉬움이 남는 법인데요.

 

 

 

 

 

A16I3779.JPG

 

1년에 수십 번 출조를 해서

만족스런 조행은

손가락을 꼽을 정도일 것입니다.

 

 

 

 

 

A16I3782.JPG

 

저에게는 최소한 그렇습니다.

 

 

 

 

 

A16I3788.JPG

 

잠시 후

 

 

 

 

 

A16I3790.JPG

 

각 좌대의 조황을

확인해 볼 생각인데요.

 

 

 

 

 

A16I3792.JPG

 

두세 군데 외는

볼 것도 없을 것 같습니다.

 

 

 

 

 

A16I3796.JPG

 

이곳은 주차하고

바로 좌대에 

진출입이 가능합니다.

 

 

 

 

 

A16I3798.JPG

 

좌대 출입구 주변은

노란 창포꽃 물결입니다.

 

 

 

 

 

A16I3801.JPG

 

필자의 옆 좌대에도

낚시사랑을 보고 처음 와서

경치 좋다고 말하며 밤샘을 하시더니

살림망이 걸려 있는 것으로 보아

손맛을 좀 보신 듯합니다.

 

 

 

 

 

A16I3804.JPG

 

잔잔한 물속에

투영된 산 그림자 하나

 

 

 

 

 

A16I3807.JPG

 

산새들의 고운 노랫소리 둘

 

 

 

 

 

A16I3809.JPG

 

우리에게 소중하지

않은 게 한 개도 없습니다.

 

 

 

 

 

A16I3811.JPG

 

산속 아담한 호수의

아름다운 풍경을

감상하고 있노라니

시간 가는 줄을 몰랐네요.

 

 

 

 

 

A16I3813.JPG

 

이제 철수해야 할 시간이 다가왔네요.

 

 

 

 

 

A16I3815.JPG

 

여기저기 어망 털고

낚싯대 접는 모습이 보입니다.

 

 

 

 

 

A16I3816.JPG

 

어망 털기 전에

조황을 확인해야 합니다.

 

 

 

 

 

A16I3817.JPG

 

두세 개의 좌대에

어망이 걸려 있습니다.

 

 

 

 

 

A16I3818.JPG

 

옆 집 조사님들

철수 준비하시네요.

 

 

 

 

 

A16I3820.JPG

 

6번 좌대의 풍성한 어망인데요.

 

 

 

 

 

A16I3823.JPG

 

38급 외 허리급 월척이 보입니다.

 

 

 

 

 

A16I3826.JPG

 

5번 좌대의

어망 속은 더 풍성하네요.

 

 

 

 

 

A16I3837.JPG

 

4짜도 보입니다.

 

 

 

 

 

A16I3838.JPG

 

4짜 맞죠?

 

 

 

 

 

A16I3842.JPG

 

어제 낮에 지렁이 먹고

나온 4짜가 맞습니다.

 

 

 

 

 

A16I3845.JPG

 

비까지 맞으시며

인증샷 수고 감사합니다.

 

 

 

 

 

A16I3618.JPG

 

필자의 어망 속인데요.

 

 

 

 

 

A16I3865.JPG

 

모두 허리 이상 대물로

아홉수에 걸려

10수를 채우지 못했네요.

 

 

 

 

 

576A3217.JPG

 

지난밤 졸음을 참고

좀 더 했더라면

10수를 채웠을 텐데요.

 

 

 

 

 

576A3213.JPG

 

새우 물고 나온 4짜 대물의

자태를 마음에 담고

고향으로 돌려보냅니다.

 

 

 

 

 

A16I3870.JPG

 

상곡은 요즘 대물이

새우를 물고 

쏟아지고 있습니다.

 

 

 

토종 대물 상곡지 조행을 마치며...

 

짙은 푸름으로 물들어가는 오월 둘째 주말에

찾아간 토종 대물 전용터 상곡지는

배수기에 수위는 조금 내려간 상태지만,

새우 미끼에 토종 대물들이 

덥석 입질하는 것을 확인했으며,

 

포인트 상관없이 풍성한 조과와 원하는

허리급과 4짜 대물을 만나 볼 수가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상곡낚시터 정보>

 

주소 : 충북 음성군 삼성면 상곡리 419

 

전화 : 043-883-1602 / 010-5598-3708

 

면적 : 약 7,500평

 

수심 : 약 2m~5m(계곡수)

 

어종 : 토종붕어(90%), 떡붕어, 잉어, 향어, 메기 등

 

미끼 : 떡밥, 어분, 지렁이, 새우, 참붕어 등

 

입어료 : 30,000원(잡이터)

 

※부대시설 : 식당, 매점, 비데화장실, 샤워실, 연안수상좌대, 방가로 등

 

 

3A6A2937.JPG

 

3A6A5996.JPG

 

 

3A6A6009.JPG

 


 

 


  
200민물낚시토종대물 안골지노아주20.06.0228,107
199민물낚시포천 밤밭낚시터노아주20.05.2737,224
198민물낚시이천 성호낚시터노아주20.05.1942,102
197민물낚시토종대물 상곡지노아주20.05.1237,447
196민물낚시연곡낚시터노아주20.05.0633,340
195민물낚시양평 오빈낚시터노아주20.05.0238,115
194민물낚시고삼느티나무좌대노아주20.04.2835,887
193민물낚시토종대물 계양지노아주20.04.2239,407
192민물낚시고삼지 양촌좌대노아주20.04.1339,350
191민물낚시토종 안골지노아주20.04.0740,544
190민물낚시포천 밤밭낚시터노아주20.03.3137,357
189민물낚시음성 상곡낚시터노아주20.03.2440,305
188민물낚시양평 오빈낚시터노아주20.03.1736,150
187민물낚시양주 연곡낚시터노아주20.03.1037,538
186민물낚시평택 계양낚시터노아주20.03.0342,978
185민물낚시송전지 수원좌대노아주20.02.2640,45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낚시사랑소개 | 오시는길 | 낚시사랑배너 | 이용약관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권리침해신고센터
Copyright 1997~2020 (주)웹라이프/낚시사랑 All rights reserved 사업자등록번호 110-81-42683
사업장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영등포동 8가 14-6 상록빌딩3층
광고 및 입점문의 |     낚시터 및 낚싯배 등록문의 |     민원/건의/신고 |     관리자메일 |     FAX 02-2634-2730